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지난해 익산시 잉여금 2,736억원 발생

기사 등록 : 2018-04-11 12:12:00

정용하 기자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2017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검사 실시


익산시(시장 정헌율)는 지난 9일부터 오는 27일까지 19일간 2017회계연도 세입세출 예산 전반에 대한 결산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결산검사위원에는 익산시의회 임병술 의원을 대표위원으로 세무사 및 전문가 등 5명이 구성됐다. 이들 위원들은 세입·세출, 이월사업비, 채권·채무, 기금, 재무제표 등에 대해서 사업목적과 법규에 맞게 적절하고 효율적으로 집행되었는지, 집행과정에서 예산낭비요인이 없는지 등에 주안을 두고 검사하게 된다.


시에 따르면 2017회계연도 총 예산현액은 1조 3,487억원이며, 세입결산액은 1조 3,775억원, 세출결산액은 1조 1,039억원으로 2,736억원의 잉여금이 발생되었다.


이 가운데 다음연도로 이월하는 사업비는 1,876억원, 보조금집행 잔액은 79억원, 순세계잉여금은 781억원으로 나타났다.


한편 시는 2017회계연도 결산 내역을 2018년도 익산시의회 제1차 정례회의에서 승인을 받은 뒤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