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 IC-금마간 6.6Km 구간 전면개통

기사 등록 : 2018-10-10 11:11:00

조도현 기자 unity1971@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왕복 6차로, 전국체전 앞둔 10일부터 이용


전라북도와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서 공사 중인 익산IC ~ 금마간 지방도 6.6㎞ 구간이 오늘(10일) 부터 왕복 6차로로 전면 개통된다.


익산시와 전라북도 및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 따르면 오는 12일부터 시작되는 전국체전에 주개최도시 익산시를 방문하는 선수단과 방문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체전을 즐길 수 있도록 10일까지 6차로 도로확포장과 차선도색 등을 마무리하고 체전기간동안 전면 개통한다.


이번에 개통되는 익산 IC ~ 금마간 지방도는 총 6.6km 중 금마면 경계에서 국가식품클러스터 입구까지 4.2km는 전라북도에서, 국가식품클러스터 입구에서 익산IC까지 1.4km는 익산지방국토관리청에서 공사 중에 있으며, 각각 2019년 12월과 2020년 3월 준공예정이나 전국체전 기간 동안 6차로를 임시 개통하고 미관개선과 방문객이 안전을 위하여 가림막 및 안전시설물을 설치하고 전국체전을 대비하여 안내 홍보물도 설치하게 된다.


그동안 익산시와 전라북도 및 익산지방국토관리청은 성공적인 대회개최를 위하여 상호 긴밀한 협조체제를 구축하고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전국체전에 문제가 없도록 본선 전 구간에 대하여 6차로 확포장을 완료하여 진입도로 교통여건에 총력을 다하였다.


정헌율 시장은 “금번 익산 IC ~ 금마간 지방도의 6차로 전면개통으로 익산시를 찾는 선수단과 방문객들의 교통여건이 크게 개선됐으며, 앞으로도 성공적인 전국체전이 될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으며 “전국체전 전에 도로가 임시 개통할 수 있게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해주신 전라북도와 익산지방국토관리청 및 공사관계자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