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민주당 후보자 전원 모여 압승 결의

기사 등록 : 2018-05-02 13:51: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28일 김영배 선거사무소서, 2일 합동출정식 개최


6.13 지방선거 더불어민주당 익산시 공천자 필승 결의대회가 지난 28일 오전 10시 김영배 익산시장 후보자 선거사무소에서 개최됐다.


이 대회에는 김영배 익산시장 후보자 외 도의원 공천자 4명, 시의원 공천자 21명 공천자 전원과 후보자들의 보좌관 등 100여 명이 참석하여 6.13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을 위해 힘을 합할 것을 다짐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춘석 국회의원(익산갑)은 격려사를 통해 “제가 이끌고 있는 더불어민주당과 한병도 정무수석이 중추적 역할을 하는 청와대만으로는 익산발전을 기약할 수 없다.”면서, “반드시 김영배 시장 후보가 당선돼 당과 청와대, 익산시가 굳건한 삼각공조체제를 갖출 때 예산과 정책적 지원을 원활하게 이끌어낼 수 있다”고 역설했다.


이어서 발언한 김형중 위원장(익산을)은 “정정당당하게 겨뤄서 승리함으로써 더불어민주당이 익산발전의 주역이 되자”고 격려했다.


마지막으로 김영배 익산시장 후보는 “익산은 인구 30만 붕괴와 지역경제 침체로 심각한 위기에 빠져있다”면서, “우리 모두 반드시 승리하여, 집권당의 힘으로 익산을 확 바꿔보자”며 필승을 결의했다.


한편 공천자들은 오늘(2일) 익산시청 브리핑룸에서 합동 출정식을 겸한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