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제15회 보석문화상품 공모전…대상에 홍지선 씨

기사 등록 : 2019-10-21 16:45: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작품명 '백제의 향기', 주얼팰리스 홍보상품 활용 계획

 

 ▲ '2019 제15회 보석문화상품 공모전'서 대상을 수상한 홍진선 씨의 '백제의 향기'.   ⓒ익산투데이
▲ '2019 제15회 보석문화상품 공모전'서 대상을 수상한 홍진선 씨의 '백제의 향기'.   ⓒ익산투데이

 

익산시가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진행한 ‘2019 제15회 보석문화상품 공모전’수상작을 발표했다.

 
대상에는 홍지선 씨의 ‘백제의 향기’가, 금상에는 이경이·손해주 씨의 ‘온고이지신 From 익산’과 함세진·신현경 씨의 ‘일상 속 익산’이 각각 선정됐다.

 
이번 공모전은 익산만의 특화된 귀금속·보석산업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우수한 귀금속 문화관광 상품을 수집 및 개발해 익산시와 보석박물관, 주얼팰리스 홍보상품으로 적극 활용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모 기간 동안 총 71점이 접수됐으며, 심사를 거쳐 대상 1명, 금상 2명, 은상 2명, 동상 4명, 특선 22명, 입선 32명 등 총 63명의 수상자가 선정됐다.

 
특히 공모전에서는 익산의 시조인 비둘기와 시화인 국화, 시목인 소나무뿐만 아니라 미륵사지 석탑, 사리장엄구, 보석박물관 건물 등을 모티브로 한 반지, 목걸이, 팔찌 등의 장신구와 메모꽂이 등 보석문화상품으로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작품들이 출전됐다.

 
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은 관련 대학생들과 귀금속업계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다양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디자인 경연의 장이었다”고 전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