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정헌율 시장, 새내기 직원들과의 양방향 소통

기사 등록 : 2020-07-01 13:22: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공직 임용 1년 미만 16명과 자유로운 대화 시간 가져

직원들에게 필기구 선물…정 시장에게 운동화 선물


 ▲ 정헌율 익산시장이 1일 익산시청에서 새내기 직원과 함께하는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익산투데이
▲ 정헌율 익산시장이 1일 익산시청에서 새내기 직원과 함께하는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익산투데이

 

정헌율 익산시장이 새내기 직원들과의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1일 정헌율 시장은 민선 7기 임기 2주년을 맞이해 별도의 기념 행사보다는 직원과의 의견 교환을 통한 양방향 소통으로 더 나은 시정 운영 방향을 모색했다.


공직 임용 1년 미만의 신규 직원 16명은 첫 공직생활의 소감에 대해 솔직히 이야기하고 정헌율 시장은 중앙부처 공무원 시절의 경험을 담백하게 풀어냈다.


더불어 선배 공무원의 노하우 공유와 후배 공무원의 당찬 패기가 자연스럽게 어우러진 자리가 됐다.



 ▲ 정헌율 익산시장이 1일 익산시청에서 새내기 직원과 함께하는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익산투데이
▲ 정헌율 익산시장이 1일 익산시청에서 새내기 직원과 함께하는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익산투데이

 

정헌율 시장은 선물로 준비한 필통과 필기구를 전달하며 “여러분의 젊은 열정이 조직의 창조적 변화를 가져온다”면서 “시민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무원으로서 초심을 잃지 말고 혼신을 다해 봉사할 것”을 당부했다.


새내기 직원들은 깜짝 선물로 운동화를 정헌율 시장에게 전달하면서 “이 운동화를 신고 시민의 발이 되어 민선 7기 후반기 시정 운영에 더 열심히 뛰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정헌율 시장은 새내기 직원들과의 이번 소통을 시작으로 여러 직원들과 다양한 주제로 직원들과의 소통 행보를 계속 이어나갈 계획이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