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정치
6ㆍ4지방선거
경제
ㆍ기업경영
ㆍ노동
ㆍ취업
사회
ㆍ복지
ㆍ자선사업
ㆍ재난/안전
문화
교육
ㆍ교육정책
ㆍ온라인교육
ㆍ평생교육
기획
익산인
ㆍ익산인
오피니언
포토
행복소식통
전북
심뇌혈관 질환 이렇게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설문조사

20년간 모은 돼지저금통, 이웃돕기 성금으로 기탁

기사 등록 : 2021-01-19 14:55: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어양동 윤 모씨, 어양동 주민센터에 61만9,770원 기탁

"적은 돈이지만 주변의 어려운 이웃 위해 사용해 달라"


 ▲ 윤주용 씨가 지난 15일 어양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20년간 모은 돼지저금통 모금액을 기탁했다.   ⓒ익산투데이
▲ 윤주용 씨가 지난 15일 어양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20년간 모은 돼지저금통 모금액을 기탁했다.   ⓒ익산투데이

 

어양동에 거주하는 한 시민이 20년간 모은 돼지저금통 모금액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기탁해 훈훈함을 전해주고 있다.


19일 어양동 행정복지센터에 따르면 지난 15일 시민 윤주용 씨(남, 어양동 거주)가 장애인 전동스쿠터에 돼지저금통을 싣고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20여년간 모은 61만9,770원을 어려운 이웃에 써달라며 기탁했다.


윤씨는 20여년전 자동차회사에서 일하다 다리에 장애를 입고 산재급여로 생활하는 넉넉지 않은 상황에서도 꾸준히 한푼 두푼 동전을 모아 기탁했다.


윤씨는 “적은 돈이지만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힘든 분들에게 도움이 된다면 그걸로 충분하다”고 조용히 자리를 떠났다.


김태환 어양동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이웃에 관심과 사랑이 부족한 시기에 기꺼이 이웃사랑을 실천한 기부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기탁된 성금은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저소득층에 지원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