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여태명 교수, 남북정상회담 성공기원 대형 붓글씨

기사 등록 : 2018-09-19 11:21: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4·27 제1차 남북정상회담 기념식수 표지석을 쓴 여태명(원광대 교수) 서화가가 제3차 남북정상회담의 성공을 기원하는 대형 붓글씨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여태명 교수는 문재인 대통령 방북 하루 전인 지난 17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 세종대왕상 앞에서 진행된 '평화맞이 예술마당'에 참가해 세로 5m, 가로 3.2m 한반도기 위에 '남북을 잇다 평화를 열다'라는 대형 붓글씨를 쓰는 행사를 선보였다.


이날 붓글씨 퍼포먼스에는 장구 연주자 하애정 씨가 장구춤을 추는 동안 여태명 작가는 대형 붓글씨를 써 내려갔다.


원광대 조형예술디자인대학에 재직 중인 여태명 교수는 동아미술상과 전라미술상, 한국미술상 등을 수상하고, 중국 노신미술대학 객좌교수, 한국민족서예인협회장, 한국캘리그래피디자인협회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문자 예술 특히 한글(천·지·인)을 조형언어로 풀어내는 예술성이 뛰어난 작가로 평가받고 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