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IC~금마 확포장 등 현안사업 도비지원 요청

기사 등록 : 2017-10-18 11:54:00

정용하 기자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정 시장 도의원들과 간담회 개최


익산시가 지난 16일 오후 시청 상황실에서 내년 도비 지원과 주요 현안 협조를 요청하기 위한 도의원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정헌율 시장과 김영배, 김대중, 최영규 도의원 등이 참석하여 시 주요사업에 대해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눴다.


익산시가 시급한 현안으로 요청한 익산IC~금마간 지방도 확·포장공사는 2018년 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 방문하는 선수단과 관광객의 접근성을 높이고, 국가식품클러스터 산업단지 입주 기업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조기 준공이 꼭 필요한 사업이다.


이에 대해 시는 시행구간 잔여예산 188억원이 내년 전라북도 본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도의원들의 협조를 구했다.


또한 내년 전국체전 대비 시가지 환경정비 사업 40억원, 서부권역 다목적 체육관 건립 사업 20억원, 왕궁정착농원 휴·폐업 축사 매입 사업 13억원 등 10개 사업에 대해 내년 도비 지원과 업무 협조를 요청했다.

 
이외에도 오는 11월 11일에 개최 예정인 이리역 폭발사고 40주기 추모행사, 정부 공모사업으로 추진 중인 익산시 신청사 건립, 최근 언론에 보도되었던 KTX 혁신도시역·논산역 신설 여론에 대한 공동 대응 방안에 대해 관심을 가져주기를 부탁했다.


정헌율 시장은 “내년은 미래 40년을 준비하는 원년으로 주요 현안사업들이 잘 풀릴 수 있도록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이런 소통의 시간을 자주 가져 지역 상생발전을 이룰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체 댓글수 0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