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시, 도내 최초 ‘어린이집 긴급 운영비’ 지원

기사 등록 : 2020-06-04 15:29: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어린이집 185곳, 각 60만원 지원 결정

코로나19 위극 극복, 고용안정·안정적 보육


 ▲ 익산시청.   ⓒ익산투데이
▲ 익산시청.   ⓒ익산투데이

 

익산시가 도내 최초로 어린이집 긴급 운영비 지급에 나서면서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어린이집에 단비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4일 익산시에 따르면 코로나19 발생 이후 아동 감소 등으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어린이집 185곳에 각 60만원씩 긴급 운영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사업비는 재난관리기금 총 1억1,100만원이 투입됐으며, 시는 이달 중 어린이집에 긴급 운영비를 지급할 계획이다.
 

지급되는 운영비는 어린이집 보육 교직원의 인건비와 어린이집 운영비에 사용될 예정이며, 코로나19로 인한 어린이집 휴원 및 폐원을 방지해 보육 교직원의 고용안정과 안정적인 보육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익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린이집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어려운 상황에서도 보육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는 보육 교직원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익산시 어린이집연합회와 어린이집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400만원을 기탁하는 등 지속적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