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역 유라시아 거점역 시민 염원 확산

기사 등록 : 2019-10-18 15:14: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시민사회단체, 범시민추진위 발족 시민운동 확산 추진
범시민추진위 릴레이 캠페인, 거점역 기원 행사 등 진행
시, 시민 염원 담아 행정력 집중·관련 사업 적극 추진

 ▲ 익산역 광장에 유라시아 거점역 시민 염원 담은 가장 승차권 조형물.   ⓒ익산투데이
▲ 익산역 광장에 유라시아 거점역 시민 염원 담은 가장 승차권 조형물.   ⓒ익산투데이

 

KTX 익산역을 유라시아 대륙철도 거점역으로 지정해 달라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염원이 확산되고 있다.


특히 익산시는 시민운동으로 확산되는 시민들의 염원을 담아 거점역 선정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수립해나가는 등 철도를 활용한 지역 경쟁력 강화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18일 익산시에 따르면 익산역을 유라시아 거점역으로 지정해 지역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뤄달라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활동이 활발해지고 있다.

 
이와 함께 여러 시민사회단체들이 모여 (사)익산유라시아철도범시민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 익산역에서 다양한 관련 행사를 개최했다.


추진위는 지난 추석 명절에 익산역에서 귀향객을 대상으로 유라시아 거점역 선정기원 행사를 열고 시민들의 관심을 유도하고 있으며, 지난해부터는 유라시아 거점역 선정기원 릴레이 1인 캠페인을 벌여나가고 있다.

 
또 지역의 20개 기관단체와 상호협력 협약을 맺고 익산역 홍보는 물론 유라시아 거점역 선정을 위한 공동노력을 추진해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익산시도 홍보와 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지역의 유관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 지난 8월 27일 익산시와 전북은행이 익산역의 유라시아 거점역 선정을 위한 협력을 맺었다.   ⓒ익산투데이
▲ 지난 8월 27일 익산시와 전북은행이 익산역의 유라시아 거점역 선정을 위한 협력을 맺었다.   ⓒ익산투데이

 

이와 함께 지난 8월 27일 전북은행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KTX 익산역의 유라시아 거점역 선정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전북은행은 관련 정기적금 특판을 실시하는 등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개발해 지역 주민들의 관심을 유도해나가고 시는 해당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유라시아 거점역 선정을 기원하는 시민들의 염원을 담은 가상 승차권 조형물도 KTX 익산역에 설치됐으며, 이 조형물에는 백제역사유적지구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일 등을 명시해 익산을 상징적으로 나타낼 수 있는 숫자를 담았다.

 
이어 시민들의 자발적인 지역발전의 염원과 익산시 행정력이 힘을 모아나가면서 관련사업의 구체적인 계획 수립에도 속도가 붙고 있다.

 
시는 오는 23일 철도정책포럼위원회 창립총회를 개최하는 한편 11월에는 유라시아 대륙철도 거점역 선정 기원행사와 정책세미나도 추진할 예정이다.

 
또 제철도시대에 대비한 국제역(익산역) 구축전략 연구용역을 10월에 착수할 계획이다.

 
익산시 관계자는 “호남의 관문, 익산의 경쟁력인 익산역을 활용한 지역발전을 염원하는 시민들의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며 "시민들의 염원을 담아낼 수 있도록 행정력도 관련 정책수립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