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 초당옥수수 첫 수확’

기사 등록 : 2017-07-10 12:10:00

정용하 기자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과일인 듯 아닌 듯

 

 

익산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진선섭)는 지난 6일 성당면 농가에서 재배농업인 및 관계자 2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올해 첫 재배한 초당옥수수 중간평가회를 실시했다.


초당옥수수 재배는 지역특색농업 발굴 소득화 사업의 일환으로 올해 처음 추진됐다. 성당, 황등, 함열, 망성 지역의 10개 농가가 참여하여 약 8ha를 계약재배하고 있다.

 

이번 중간평가회에서는 4월말에 처음 심은 옥수수를 수확했으며, 오는 8~9월까지 수확이 지속될 계획이다.

예상 수확량은 70여톤으로 옥수수 전량 유통 업체로 수매될 예정이다.


재배농가에 따르면 초당옥수수는 소득이 벼농사보다 2~3배 많고 재배 기간도 80일 정도로 짧아 이모작이 가능하며 가격 또한 일반 옥수수보다 2배 이상 높기 때문에 고소득 작물이다.


아직 보편적으로 보급되지는 않았지만 아삭한 맛이 일품으로 생으로도 먹을 수 있어 과일인 듯 아닌 듯 한 여름철 별미로 별도의 조리 없이 냉장고에 넣어두었다가 시원하게 생으로 먹거나 전자레인지로 간편하게 조리해 먹을 수 있어 소비자들의 입소문 인기를 얻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초당옥수수 재배단지를 적극 지도·지원하고 있다.

 

중간평가회 이후 농가에 안정적인 대체 소득이 될 수 있는지 평가할 계획이다”며 “앞으로도 신규 소득대체작물을 발굴하고 확대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 댓글수 0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