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힘들었지? 수고했어!’ 이게 뭐지?

기사 등록 : 2017-10-25 11:42:00

정용하 기자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가로등 그림자 활용 이색홍보 ‘눈길’


익산시가 시민들을 격려하고 응원하기 위한 희망 메시지 전달은 물론 야간 도시미관까지 개선시키는 독특한 이색홍보로 시민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일명 ‘그림자 가로등’으로 알려진 이색 가로등은 불빛을 이용해 표출하고자 하는 로고나 문자를 특수 필름으로 제작하여 가로등에 부착하고 지면에 투사하는 기법으로 시민들에게 시정 홍보는 물론 다양한 감성 메시지까지 선사하며 호응을 얻고 있다.



현재 이 ‘그림자 가로등’은 시청사거리, 익산역 앞 그리고 영등동 학원가 총 3곳에 시범적으로 설치되어 있으며 ‘먼 길 오시느라 힘드셨죠? 익산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익산역), ‘힘들었지? 수고했어! 오늘도 잘 버텨줘서 고마워!!’(영등동 학원가)등 각각 장소에 맞는 따뜻한 감성 문구로 지나가는 시민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시 관계자는 “그림자 가로등에 대한 시민 호응이 예상보다 훨씬 뜨거운 상황이라며 “그림자 가로등은 시정홍보 뿐만 아니라 야간 도시미관 개선에도 탁월한 효과가 기대되며 앞으로 시민들의 반응에 따라 메시지를 주기적으로 교체하고 설치장소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전체 댓글수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