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전라북도 대합창제 익산 어머니들 대상 수상

기사 등록 : 2017-11-01 11:22:00

조도현 기자 unity1971@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익산교육청 어머니합창단 ‘솜리맘스코러스’ 영예


제1회 전라북도 大합창제가 지난 28일 전주 덕진예술회관에서 개최됐다.


문화예술의 저변 확대와 합창음악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열린 이번 대회는 성부에 제한을 두지않고 여성 및 남성, 혼성합창단들이 참여하여 어떠한 합창대회 보다 열띤 경연을 펼쳤다. 


(사)한국음악협회 주관하고 한국음악협회 전북지회가 주최한 이번 행사는 본선에 진출한 14개 합창단이 경연을 펼친 가운데 익산교육지원청(교육장 류지득) 어머니합창단 ‘솜리맘스코러스’가 대상의 영예와 상금(300만원)을 차지했다.


설성엽 지휘자와 이선애 단장을 중심으로 솜리맘스코러스는 지역사회 문화활동에 있어 크고 작은 연주를 통해 많은 이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매년 작은연주회를 비롯하여 정기연주회 등을 개최하며 ‘하나됨의 소리로’라는 슬로건을 목표로 사회 합창문화보급을 선도하고 있다.


8년째 어머니합창단 지휘를 맡아 지도하고 있는 설성엽 지휘자(원광정보예술고 교사)는 “류지득 교육장님의 많은 관심과 배려로 단장님 이하 합창단원들이 한마음이 되어 즐거운 마음으로 노래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아름답고 수준 높은 합창음악으로 청소년들과 익산시민에게 꿈과 희망을 나누어 줄 수 있는 합창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수상소감을 대신했다. 


류지득 교육장은 “우리 솜리맘스코러스의 대상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11월 2일에 개최되는 어머니합창단 11주년 기념 음악회에서도 아름다운 하모니로 익산교육가족 및 시민들에게도 감동을 선사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전체 댓글수 0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