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예술의전당 ‘사랑의 나무’ 기부 행사

기사 등록 : 2017-11-22 11:26: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미술관 체험 프로그램·공연관람 등 진행


익산예술의전당이 따뜻한 기부문화 조성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지난 18일에 ‘사랑의 나무’ 행사를 개최해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이번 ‘사랑의나무’ 행사에는 시민들이 직접 참여해 완성된 45그루의 크리스마스 트리는 오는 12월 3일(일)까지 예술의전당 공연장 로비에 전시되며 이후 익산시에 소재한 복지재단 및 기관에 기부될 예정이다.


지난 11월 18일(토)에 진행된 ‘사랑의 나무’ 행사는 문화와 예술을 바탕으로 한 기부행사로 익산예술의전당 운영을 활성화시키고 지역 생활문화예술 거점 공간 마련을 위해 기획된 공공문화예술프로젝트다.


이번 행사에는 가족으로 구성된 34팀과 단체 11팀이 참가해 총 45팀(220여명)의 참여로 진행됐으며 예술의전당에서 준비한 크리스마스 트리에 시민들이 장식에 필요한 재료를 기부해 완성해 그 의미를 더했다.


또한 행사 참여자에게는 예술의전당 미술관 체험 프로그램, 공연관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사랑의 나무’ 행사에 참여한 한 시민은 “좋은 일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고 아이들에게 기부가 무엇인지 알려줄 수 있는 좋은 기회였던 것 같다”면서 “의미 있는 행사에 주변의 지인들과 함께 참여해 트리를 만들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기부할 수 있다고 하니 더욱 추억에 남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연말연시 기부에 대한 생각을 바꾸고 문화예술을 통해 더불어 함께하는 사회조성과 지역 나눔문화 확산 선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체 댓글수 0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