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가람 이병기’의 업적·정신·가치 계승한 가람문학관 개관

기사 등록 : 2017-11-29 10:45:00

편집국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영상실 · 가람실 · 상설전시실 · 체험실 등

문화관광자원 기틀과 지지대 역할·지역 문학 부응 등

가람문학관 전경


가람 이병기 선생은 익산 출신으로 우리의 말글과 문학과 전통문화를 가꾸고 민족을 사랑한 진정한 선비, 시조부흥운동을 주도한 시조시인이자 국문학자이다.


가람 선생의 현대시조 혁신, 국문학 정립, 한글 및 문화 수호 활동 등 수많은 업적과 정신을 기리고 그 가치를 계승해 전국의 문학예술인은 물론 시민 모두에게 교육기회와 문화공간을 제공할 가람문학관이 2017년 10월 14일(토) 개관하였다.


가람문학관은 국비 12억, 시비 25억원 등 총사업비 38억원을 투입해 2013년 건립 타당성 검토를 시작으로 전라북도 투자심사, 공유재산 관리계획 등 행정절차와 가람 생가 인근 토지를 매입했다.


가람실


2015년 9월 시조 및 문학 분야 교수, 전북문학관, 문인협회, 지역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건립 위원회를 구성·발대식을 시작으로 2016년 8월까지 1여년간 수차의 자문회의와 건축 설계 등을 거쳐 2016년 9월 착공을 시작으로 2017년 10월 건립을 마무리하게 됐다.


전라북도 기념물 제6호로 가람 이병기 선생의 생가인 ‘수우재’와 바로 인접한 문학관은 연면적 996㎡ 지상 1층 규모로 생가의 경관을 훼손하지 않고 최대한 자연스럽게 조화를 이루며 어울리도록 전통적인 이미지를 유지하는 방향으로 설계되었다.


주요 시설로 가람선생의 대표 시조를 시조낭송으로 듣기도 하고 대형이미지나 그래픽영상으로 보기도 하며 감상할 수 있는 ‘가람실’, 시조시인, 서지학자, 국문학자, 교육자, 한글운동가 등 가람의 주요활동과 업적을 다양하게 확인할 수 있는 ‘전시 공간’ 및 관람객이 머물며 가람 정신을 체득할 수 있는 ‘체험 공간’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상설 전시실


세부 공간별 특징을 소개하면 ‘가람과 마주하기(영상실)’는 가람 이병기 선생의 삶을 종합적으로 소개하는 약 5분의 프롤로그 영상을 제공하며 해당 영상을 통해 가람의 정신을 느낄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가람의 시조 음미하기(가람실)’는 가람의 시조를 시청각미디어를 통해 보고, 듣고,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으며 특히 가곡으로 불려진 가람의 시조 ‘별’을 초저녁 밤하늘 아래 분위기에서 들어볼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가람의 생애 되짚기(상설전시실)’는 시대의 격변 속에서 우리 것을 찾고 지켜나간 가람의 삶을 시조 혁신, 고전 발굴, 국문학 정립, 한글 수호, 가람일기 등의 순으로 공간이 조성되어 있다.


체험실


한편 상설전시실 입구에는 고아하면서도 절제된 난초 조형물이 있고 다른 한쪽에서는 플래시영상의 상연과 함께 가람의 한글강습회 교실이 연출되어 있다.


‘가람 기억 가져가기(체험실)’는 가람 아카이브로 채워질 공간으로 가람시조문학상, 가람문학제 등 과거와 현재를 잇게끔 기획되어 있다.


특히 이 공간에는 가람 이병기 선생이 작사한 여러 초·중·고·대학교의 교가를 들어볼 수 있다. 


가람문학관은 가람생가와 함께 ‘가람 이병기’ 콘텐츠의 전국적 확장 및 대중화, 특화된 문화 관광자원을 조성하는 기틀과 지지대의 역할을 수행하며 더불어 지역의 문학 부흥과 힐링 쉼터 공간으로 제공될 것이다. 


가람 브론즈


  ※ 참고사항
     주소 : 문학관 - 익산시 여산면 가람1길 76(여산면 원수리 575-2)
            생가(문학관 옆) - 익산시 여산면 가람1길 64-8(여산면 원수리 573)
     연락처 : 063-832-1891 (팩스 063-832-1892)
     휴관일 : 매주 월요일(월요일이 공휴일 또는 연휴일인 경우 그 다음날) 및 1월1일, 설날, 추석날
     관람료 : 무료

전체 댓글수 0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