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도청 공무원이 뽑은 우수도의원에 황현 의장

기사 등록 : 2018-01-24 09:52:00

조도현 기자 unity1971@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전북도청노조, 17년 의정활동 우수 도의원 시상


전라북도의회 황현 의장(익산3)과 양성빈 의원(장수)이 도청공무원들부터 2017년 가장 모범적인 의정활동을 했다고 평가받는 의원에게 수여되는‘의정활동우수 도의원’상을 받았다.


황 의장과 양 의원은 지난 18일 오전 11시 도의회 의장실에서 전라북도청공무원노동조합 최빈식 위원장으로부터 의정활동우수 도의원 상패를 받았다.


황 의장은 탁월한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도정활동의 동반자이자 집행부 견제자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해 온 점이 돋보였다는 평가다.


황 의장은 “의원들 곁에서 도정 실무 일을 하고 있는 도청공무원들이 선정했다는 점에서 의정활동우수 도의원상은 가장 명예로운 상이 아닐까 싶다”며 “도의회가 품격 있는 의정활동을 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는데 노력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황 의장과 함께 상을 받은 양성빈 의원은 입법활동 및 정책대안 제시면 에서 풍부한 전문지식과 주민을 대변하는 높은 역량을 갖췄다는 호평을 받았다.


양성빈 의원은 “전국최초로 고향기부제 도입을 통한 지방재정 확충방안을 제안하는 등 지방의 현실과 사회적 약자들을 대변한 현장밀착형 정책 및 조례제정에 앞장선 것을 높이 평가해 주셔서 대단히 감사하다”며 “전북발전과 도민을 위해 더 열심히 일 하라는 뜻으로 깊이 새기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수도의원 평가에는 전라북도청공무원 1,704명중 830명(48.8%)이 전문성과 의정활동 적정성 등 5개 분야 설문조사에 참여했다.


최빈식 노조위원장은 “올해 처음으로 공직자가 바라본 우수 도의원에 대한 시상을 했다”며“집행부와 의회, 그리고 공무원들이 서로 존중하며 전북발전을 위한 일에 합심할 수 있는 근무 여건을 조성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된다”고 말했다.

전체 댓글수 0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