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제99주년 4.4만세운동 기념행사 개최

기사 등록 : 2018-04-11 11:15: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지난 4일 남부시장 기념공원에서


지난 4월 4일(수) 오전 10시 익산 남부시장 기념공원에서 익산4.4만세운동 기념행사가 전북서부보훈지청(청장 황선우)의 후원과 익산4.4만세운동기념사업회(회장 전영철)가 주관으로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익산시장을 비롯한 유관기관·단체장, 만세운동 유공자 후손, 진경여고, 성일고, 황등중·고등학교 학생 및 지역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행사 순서는 태극기 퍼포먼스에 이어 헌화, 축사, 유족인사, 만세삼창으로 익산 4.4만세 운동의 거룩한 정신과 순국열사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는 순으로 진행됐다.


전북서부보훈지청 황선우 청장은 “전북 지역의 성공적인 만세운동으로 기록된 4.4만세운동이 우리고장 익산에서 일어난 것을 대단히 뜻깊게 생각한다”며 “특히 내년은 3.1절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이 되는 의미 있는 해로서 국가를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들과 국가유공자들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올바른 역사의식과 나라사랑 정신을 함양해 우리나라를 지켜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 4.4만세운동은 1919년 3.1운동의 영향을 받아 4월 4일 일본인의 대교농장 근처 장터인 남부시장에서 오산면 남전교회 최대진 목사와 도남학교 문용기 선생이 주도한 가운데, 박영문, 장경춘, 박도현, 서정만 열사 등 1000여명의 군중이 만세를 부르며 일본에 항거한 날을 말한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