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장애인 성폭력상담소, 성 인권 체험교육 실시

기사 등록 : 2018-06-12 10:04: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도내 23개 초등학교 대상으로


익산성폭력상담소(소장 도성희)는 여성가족부와 전라북도교육청의 지원으로 지난 5월 8일 김제 북초등학교를 시작으로 도내 23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2018년도 전라북도 학교 성 인권 교육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2018년 학교 성 인권교육’은 기본으로 운영되는 9차시 교육뿐만 아니라 익산성폭력상담소·장애인성폭력상담소가 마련한 특별프로그램으로 찾아가는 성 인권 체험교육에 신청학교 학생 약 1천여명이 참여하게 된다. 


초등학교 5·6학년을 주 대상으로 진행되는 체험 형 성 인권 교육프로그램에는 탄생의 신비, 완전 소중한 우리, 사춘기 꽃이 피다, 소중하고 행복한 성인권, 성폭력 예방과 대처, 인권존중 모의법정 체험, 성 인권 퀴즈퀴즈 등 총 7개 부스로 이루어져 3시간 동안 다양한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계획됐다.  


코너마다 다양한 교구를 학생들이 실제로 만지고 느껴볼 수 있도록 기획해 성적자기결정권 등을 다양한 도구를 통해 설명하고 있어 학생들의 흥미를 끌고 쌍방향으로 소통하는 교육인 만큼 참여자들이 많은 호응을 보였다.


이번 교육에 참여한 한 학생은 “성은 마음과 몸이라는 것을 알게 됐으며 우리 몸의 변화가 있는 것은 결코 놀림거리가 아니라는 것을 알았다”면서 “장난과 폭력에 대한 기준을 잘 알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성폭력상담소·장애인성폭력상담소는 여성가족부의 지원으로 2012년부터 7년째 성 인권 교육사업을 운영 중에 있으며 2016년 여성가족부 우수사례로 선정돼 표창을 받은 바 있다. 


또한 2009년도부터 익산시의 수탁으로 익산시청소년성문화센터를 운영해 지역사회의 건강한 성문화와 올바른 성의식 향상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