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원광대, ‘지도담아둘레’ 프로그램 진행

기사 등록 : 2018-06-20 11:15: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인문백제, 인문인물열전 등 익산·전주 시민 90여명 참가


원광대학교(총장 김도종) HK+동북아시아인문사회연구소 지역인문학센터는 최근 익산시민 60여명과 전주시민 30여명을 대상으로 인문버스탐방 프로그램 ‘지도담아둘레’를 각각 진행했다.


이번 ‘지도담아둘레 - 익산’ 프로그램에서는 시민 60여명이 4월 19일부터 5월 24일까지 익산에서 진행한 ‘인문 백제(人文百濟)’ 강좌에 참여했으며 우석대 조법종 교수의 해설로 부소산성-고란사-관북리유적-부여정림사지-정림사지박물관-국립부여박물관까지 탐방이 이어졌고 강좌에서 학습했던 백제의 유물·유적을 직접 보고 느끼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지도담아둘레 - 전주’ 프로그램에서는 시민 30여명이 4월 25일부터 5월 30일까지 전주에서 진행한 ‘인문인물열전’ 강좌에 참여했으며 문화통신사 협동조합 김지훈 대표의 해설과 함께 완산칠봉-기린봉-이두황 묘-소리문화관-남원 혼불문학관 등을 탐방했다. 특히 가족 단위로 참여한 시민들은 일상에서 벗어나 전주의 문화유산과 유적지, 인물의 가치를 확인하는 기회를 가졌다.


한편 익산에서 진행한 ‘인문 백제(人文百濟)’ 강좌는 원광대 최완규 교수의 ‘고고학으로 본 백제’를 시작으로 한국학중앙연구원 신익철 교수의 ‘익산 문화유산과 디지털 아카이브’에 이르기까지 총 6개 강좌를 통해 백제의 인문학적 가치를 탐구했다. 


또한 전주에서 진행한 ‘인문인물열전’ 강좌는 원광대 이용석 교수의 ‘현대 수묵화의 거장-남천 송수남’을 시작으로 최명희문학관 이진숙 전문위원의 ‘꽃심소리, 최명희를 듣다 - 작가 최명희’에 이르기까지 6개 강좌를 진행하면서 전북을 대표하는 예술가들의 삶과 업적을 살펴봤다.


지역인문학센터 관계자는 “군산에서도 인문강좌와 지도담아둘레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라며 “이 강좌를 통해 군산지역의 근대문화유산과 문화의 다양성을 고찰할 수 있기 바란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