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당뇨시리즈] 3. 당뇨-발

기사 등록 : 2018-08-14 17:22:00

편집국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이재성 / 이재성 한의원 원장


‘찌릿’ 님은 당뇨 15년 차다. 50세에 당뇨 진단받았고 55세에 살 빠졌다. 당뇨약은 먹었는데 당은 생각보다 안 잡혔다. 식후에 300 넘는 날이 많았다. 돼지감자와 현미를 먹었다. 


근데 술과 외식을 못 끊었다. 외식에는 흰 설탕이 듬뿍 이다. 외식하고 나면 꼭 300이 넘었다. 65세 되니 발이 저린다. 발이 찌릿, 먹먹, 뭔가 기어 다니는 듯, 좀 시린 것 같기도 하다, 그러다가 화끈거리기도 한다. 


당뇨 합병증이다. 깨끗한 피가 돌아다녀야 할 길에 끈적한 설탕물이 다녔다. 설탕물은 너무 진한 영양분이다. 나무에 거름 직접 주면 말라 죽듯, 세포도 너무 진한 영양분을 만나 탈났다. 세포가 말라 죽어 간다. 신경도 세포다. 가장 예민한 세포다. 그래서 신경이 먼저 죽어간다. 


신경세포가 죽어 가면 찌릿하다. 피 돌기 힘든 곳부터 찌릿해진다. 당연히 발이다. 열 발가락 전부 그러는 게 특징이다. 피는 열 발가락 다 평등하게 도니까 막혀도 같이 막힌다. 당뇨로 저린 발을 그냥 당뇨발이라 한다. 


허리에서 신경 눌린 건 열 발가락 다 그런 경우 거의 없다. 엄지발가락만 힘 떨어진다.. 또는 네 번째 다섯 번째 발가락만 저리기도 한다. 그 신경만 눌렸기 때문이다. 


한의학에서는 혈비(血痺)라 한다. 혈(血)은 피다. 원인이다. 피가 잘 돌아야 하는 데 안 돌아 생긴 병이라는 말이다. 비(痺)는 증상이다. 아프고 저린 데다 이상한 느낌이 난다. 화끈거릴 수도 있다. 발에 이불이나 옷 닿을 때 과민하게 느껴진다. 


살짝 닿았는데 찌릿한 느낌이 난다. 세게 스친 것 같다. 벌레 기어가는 느낌이 나기도 한다. 발, 다리에 감각이 없어지기도 한다.

보기제통탕을 쓴다. 복숭아씨, 홍화 꽃이 들어 있다. 양약으로 혈액 순환제를 먹고 있다면 복숭아씨, 홍화 꽃만 연하게 달여서 물 대신 늘 마셔도 도움 된다.


이전에 중풍이 왔었다면 다음에 또 올 것에 대비한다. 지렁이, 거머리가 중풍 대비 한약이다. 혈압이 높으면 저림이 더 심하다. 높은 혈압에는 조구등이라는 한약을 더한다. 조구등은 원대 수목원 연못 옆에 키 큰 나무다. 


침은 손가락, 발가락 사이가 중요 자리다. 손가락, 발가락 사이를 꾹꾹 눌러줘도 좋다. 튀김 뒤집는 나무젓가락으로 천천히 누르기를 반복하면 된다. 아침 점심 저녁 5분씩.


한의원 치료는 한 달 정도 걸린다. 한 달 치료하면 심하게 저리던 발이 부드러운 정도가 된다. 늘 찌릿찌릿하던 발이 가끔 이상한 느낌만 나게 좋아진다. 


스스로 치료하면서 점수를 매겨 봐도 된다. 복숭아씨, 홍화 꽃을 달여 마신다. 손가락 발가락 사이를 젓가락 마사지한다. 그리고 점수를 매긴다. 가끔 부드럽게 저리면 10점을 준다. 거의 매일 심하게 저리면 36점이다. 그 사이에 점수를 매기면 된다. 


한 달 해본다. 심한 정도가 줄어드는 게 중요하다. 매일 심하게 저리다가 매일 미약하게 저리면 점수가 뚝 떨어진다. 36점에서 16점으로 매긴다. 매일 저리다가 이틀에 한 번 저린 건 별로 치료된 게 아니다. 36점에서 33점으로 매겨진다. 심한 저림이 줄어들지 않으면 한의원 치료해야 한다. 


나중에 감염되는 수 있다. 피가 잘 안돌면 모든 흐름이 느려진다. 세균이 들어왔을 때 우리 몸 안의 군대 진격 시간도 더뎌진다. 그래서 잘 곪는다. 벌겋게 부어오른다. 곪아서 헐어 나가면 잘 낫지도 않는다. 한 번 헐면 6개월 걸려야 낫는다. 


금은화를 쓴다. 금은화는 원본 함흥냉면 마당 동쪽 언덕에 있다. 6월이면 노란 수술에 하얀 꽃잎이 핀다. 금색 은색이라고 금은화다. 


더 진행되면 발 색깔이 멍든 것처럼 살짝 자줏빛 돌기도 한다. 혈관이 손상된 거다. 당뇨에다 고지혈증이 같이 있으면 혈관이 굳어지기 쉽다. 동맥 혈관이 굳어지면 피가 심하게 막힌다. 끈으로 발목 묶은 것처럼 멍든 색 된다. 당뇨로 신장이 안 좋아질 정도 되면 대부분 발 혈관도 손상돼 있다. 


당뇨약 먹어 평균 혈당이 안정되면 괜찮다고 안심한다. 아니다. 매 끼니 끼니 먹은 후 혈당이 중요하다. 식후 혈당은 대부분 당 지수 높은 음식들 때문이다. 백미도 문제다. 가루 낸 음식, 즉 국수 빵도 문제다. 


더 확실히 올리는 건 과일 주스다. 멀쩡한 사람도 과일 주스 먹으면 혈당 200 쉽게 찍는다. 통과일 깨물어 먹기 중요하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