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원광대, KUSF 대학야구 U-리그 우승

기사 등록 : 2018-09-12 10:35:00

정용하 기자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원광대학교(총장 김도종)가 충북 보은 스포츠파크에서 열린 2018 KUSF 대학야구 U-리그 왕중왕전 결승전에서 동국대를 9대 6으로 제압하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원광대는 왕중왕전 첫 경기에서 강릉영동대를 맞아 3대 2 역전승에 이어 연세대와 홍익대를 차례로 누르고, 결승에 올라 지난 6일 동국대와 마지막 승부를 펼쳤다.


결승전에서는 1회에 선취점을 올렸지만, 3회 말 대량실점으로 어려운 경기를 펼치다가 동점과 역전, 다시 동점 등 연장 10회까지 이어진 접전 끝에 스퀴즈 번트로 역전에 성공하고, 권동진 선수의 3루타와 이상혁 선수의 안타로 2점을 더해 승리를 결정졌다.


원광대는 지난해 제51회 대통령기 전국야구대회 우승 이후 1년 만에 토너먼트 대회에서 정상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으며 3루수 권동진 선수는 6할 6푼 7리로 타격 1위, 7타점으로 타점 1위와 함께 대회 최우수상(MVP)까지 3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승리투수 강정현 선수는 3대 5로 끌려가던 6회 2사 후 마운드에 올라 4와 2/3이닝 동안 15명의 타자를 맞아 2안타 1실점만 내주는 빼어난 투구를 선보여 박수를 받았다.


지난해 대통령기에 이어 우승을 이끈 손동일 감독은 “지난해보다 더 어려운 상황에서 우승을 차지해 더욱 감격스럽다. 선수들이 끝까지 집중력을 발휘해 어려운 고비를 넘겼다”며 선수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뛰어난 4학년 선수들이 다수 졸업하지만 남은 선수들과 한마음 한뜻으로 내년에도 강팀의 자존심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