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시청 펜싱선수단, 김창완배 전국남녀펜싱선수권대회 금·은·동 획득

기사 등록 : 2018-09-12 10:56:00

정용하 기자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여자 사브르 단체전, 금메달
남자 에페 개인전 및 단체전, 은·동메달

 

익산시청 펜싱선수단이 지난 1일(토) 강원도 홍천에서 개최된 제23회 김창환배 전국남녀펜싱선수권 대회 겸 국가대표선수 선발대회에서 금메달 1개,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획득하며 다시 한 번 전국 실업 최강의 명성을 이어갔다.


익산시청 펜싱선수단은 여자 사브르 단체전(김지연, 황선아, 최신희)은 준결승전에서 안산시청을 45-42로 제압하고 5일 결승전에 올라 인천중구청을 45-32로 꺾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전날 남자 에뻬 단체전(권영준, 나종관, 송재호, 양윤진)은 결승전에서 울산시청에 45-38로 패해 동메달에 그쳤고 또한 지난 2일 남자 에뻬 개인전에서는 나종관 선수가 결승에 올라 화성시청 김명기 선수에 패해 아쉬운 은메달을 획득했다.


이로써 익산시청 펜싱부는 이번 대회에서 단체전 금1개, 동 1개, 개인전 은메달 1개를 획득하며 다음 달 익산에서 개최하는 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서 다시 한 번 실력을 뽐낼 것으로 기대된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최선을 다한 선수들에게 축하를 건넨다”며 “다음 달 익산에서 개최되는 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서는 홈에서 치러지는 경기인 만큼 장점을 충분히 살려 좋은 성적을 거둬 주 개최도시의 명예를 지켜 줄 것”을 당부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