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고구마 유통시설 건립, 농산물 유통체계 강화

기사 등록 : 2018-09-19 10:13: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삼기농협 고구마유통시설 준공식 개최

 

익산시 삼기농협(조합장 박기배)은 지난 12일 오전 삼기면 기산리에 위치한 고구마 유통시설 준공식에 익산시 박철웅 부시장을 비롯해 시·도의원, 미래농정국장, 지역농협장 등 지역기관 단체장과 조합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한 준공식을 가졌다.


농산물 상품화 기반 구축사업 일환으로 추진한 고구마 산지유통시설은 국비 4억원, 시비 2억 4,000만원, 자부담 1억6,000만원으로 총 8억원을 투입하여 건축 면적 879㎡에 선별장 1동과 고구마 선별기 1식 등을 갖췄다.


삼기농협 산지유통시설이 완공됨에 따라 자동세척과 선별을 통해 고구마 약 2,100톤의 처리로 규모화 및 상품화가 가능해졌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익산시 박철웅 부시장은 “이번 산지유통시설 건립을 통해 익산시 고구마 유통산업이 더욱 활성화 되어 고품질 생산성 향상 및 가격 경쟁력 강화를 통해 농업인들의 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