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전북교육청, 내년 보통교부금 2000억원 이상 증액 예고

기사 등록 : 2018-10-10 10:33: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전라북도교육청의 내년도 살림살이가 올해보다 나아질 전망이다. 지난 4일 전라북도교육청에 따르면 교육부는 지난달 28일 각 시도 교육청에 내년도 보통교부금 예정교부액을 배분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전북교육청의 내년도 보통교부금 예정교부액은 2조 8,564억원으로 올해 보다 2,247억원 증가한 수준이다. 유아교육지원 특별회계는 원아 수 감소에 따라 올해보다 84억원 감소한 1,301억원이 예정교부 됐다.


이와 같은 기준을 적용했을 때 내년도 전북교육청 본예산은 올해 3조 3,157억원 대비 1,300억원 늘어난 3조 4,457억원 규모로 전망된다. 그러나 올해 본예산에 도청으로 전출한 762억원이 포함된 만큼 실질적으로는 2,000억원 이상 증액된 것으로 볼 수 있다.


한편 내년도 지방교육재정교부금 총 예정교부액은 55조 7,431억원으로 보통교부금 54조 1,687억원, 특별교부금 1조 5,744억원이다. 또 유아교육지원 특별회계는 3조 7,440억원 규모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