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17개국 1천3백여명 해외동포선수단 환영만찬 성황

기사 등록 : 2018-10-17 10:52:00

김도현 기자 d_hstyle@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원광대 문화체육관에서 도지사 초청 환영만찬행사 가져

 

전국체전 세계 17개국 1천3백여명으로 구성된 ‘해외동포선수단’ 환영을 위한 도지사 초청 만찬행사가 지난 15일 주 개최지 익산시 원광대 문화체육관에서 열렸다.


이 날 행사는 1천여명에 가까운 세계한인체육회 총연합회(회장 윤만영) 해외동포선수단이 참여한 가운데 전북의 전통과 예술을 만끽할 수 있는 영상과 남원시립국악단의 국악과 전통무용으로 시작하여, 뜨거운 환영 열기 속에 마음을 모으는 화합의 장이 펼쳐졌다.


해외동포선수단은 세계 각국 현지에 흩어져 살면서 1년에 한 번 열리는 전국체전에 공식적으로 참여하기 위해 많은 준비와 기대 속에 단체로 한국을 방문하는데 올해가 바로 전북인 것이다.

 

즉, 일반 선수단과는 달리 해외동포선수단은 단순히 경기 참여만이 아닌 고국 방문의 기회이자 개최지를 좀 더 깊이 들여다볼 수 있는 소중한 추억을 만드는 특별한 기회를 가진다.


경기가 없는 날에는 틈틈이 국내 관광 1번지로 소문난 한옥마을을 기점으로 도내 각 지역의 명소 탐방과 한창 진행 중인 축제장을 관람하고, 특히, 전북에서 원조 비빔밥과 맛깔스런 손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음식을 즐기며 “전북은 음식이 정말 맛있어요”를 연거푸 치켜세우고 있다.


송하진 도지사는 환영사를 통해 “세계 곳곳에서 불가능을 가능의 기회로 만드신 해외동포의 노고와 애국심에 감사드리며 올해 전국체전을 기점으로 2023 세계 새만금 잼버리까지 매년 대규모 국제행사와 체육행사를 개최하는 전라북도를 세계에 각인시키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해외동포의 각별한 관심으로 성원해 주시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