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청년의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

기사 등록 : 2019-07-24 11:04: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청년 일자리 창출 및 소통·교류 핫플레이스 역할 기대 

 

 ▲ 청소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   ⓒ익산투데이
▲ 청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   ⓒ익산투데이

 

익산지역 청년들의 일자리·문화·소통의 플랫폼 역할을 하게 될 청년센터 ‘청숲’이 지난 19일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청년들이 숨쉬는 공간, 힐링과 쉼의 공간, 소통과 교류의 공간’의 의미를 담아 건립한 ‘익산청년센터 청숲’은 중앙동 문화예술의 거리에 364㎡/2층 규모로 건립됐다.


이곳은 청년의 일자리정보 제공 및 취업 연계를 지원하는 상담실,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50석 규모의 다목적실, 스터디·회의실로 사용 가능한 20석 규모의 세미나실, 예비 취·창업 청년들의 네트워킹 공간으로 구성됐다.


‘청숲’에서는 청년 일자리 안내·상담, 취업 역량 강화, 문화·소통·활동 프로그램과 함께 청년들을 위한 공간 대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될 계획이다.


 ▲ 청소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   ⓒ익산투데이
▲ 청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   ⓒ익산투데이

 

특히 구직 청년들에게 취업상담, 맞춤형 취업 교육, 일자리 정보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신속한 일자리 매칭 지원을 통해 청년 취업 성공률 제고에 중점을 두고 운영될 계획이다.


청숲은 시 직영으로 청년정책계가 센터에 상주하며 평일 9~20시, 토요일 9~18시까지 운영할 예정이며 익산에 거주하는 만 18~39세 청년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다목적실과 세미나실은 온라인 대관 신청(iksandreamcard.kr)을 통해 이용 가능하다.


개관 행사에 참석한 청년은 “청년들이 활동하고 소통할 수 있는 청년만의 공간이 생겨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많은 청년들이 방문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헌율 시장은 “익산청년센터 청숲이 청년 취·창업 지원과 소통·교류의 거점으로 자리매김 하길 기대한다 ”며“앞으로도 지역의 미래인 청년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활동할 수 있도록 청년을 위한 다양한 시책 발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 청소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사진=다목적실.   ⓒ익산투데이
▲ 청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사진=다목적실.   ⓒ익산투데이

 ▲ 청소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사진=상담실.   ⓒ익산투데이
▲ 청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사진=상담실.   ⓒ익산투데이

 ▲ 청소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사진=세미나실.   ⓒ익산투데이
▲ 청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사진=세미나실.   ⓒ익산투데이

 

 

 ▲ 청소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사진=취창업지원실.   ⓒ익산투데이
▲ 청년 문화소통공간 '청숲' 개소./사진=취창업지원실.   ⓒ익산투데이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