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원광대 화학과 장우철·황동욱 씨, SCI급 저널에 논문 게재

기사 등록 : 2019-08-09 14:51: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벤자인과 아이소싸이아네이트를 이용한 다이아릴화 반응 개발 연구

책임저자 고혜민 교수 지도, 공동 1저자로 연구 논문에 이름 올려

 ▲ 원광대학교 화학과 석사과정 장우철(좌측), 황동욱.   ⓒ익산투데이
▲ 원광대학교 화학과 석사과정 장우철(좌측), 황동욱.   ⓒ익산투데이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 대학원 화학과 석사과정 장우철, 황동욱 씨가 벤자인과 아이소싸이아네이트(Benzynes, Isocyanates)를 이용해 2번의 탄소-질소 결합 형성을 포함하는 다이아릴 아민 유도체 합성 반응에 관한 기초연구 논문을 최근 SCI급 저널인 Tetrahedron Letters에 게재했다.


9일 원광대에 따르면 ‘벤자인과 아이소싸이아네이트를 이용한 다이아릴화 반응 개발’을 주제로 한 이번 연구는 책임저자인 고혜민 교수 지도로 장우철 씨와 황동욱 씨가 공동 1저자로 연구를 진행했다.


이 연구는 전이 금속 촉매가 존재하지 않는 반응 조건에서 2번의 탄소-질소 결합을 통한 다이아릴 아민 유도체를 형성하는 반응을 개발한 것으로써 원자 경제적인 반응 조건에서 진행되기 때문에 가치 있는 연구로 평가됐다.


특히 값비싼 전이 금속과 위치 선택적인 지향기를 사용하는 기존 합성법과 달리 벤자인의 특성을 이용해 선택적인 탄소-질소 결합 형성을 유도함으로써 다양한 의약품 후보 물질과 유기 재료 물질의 합성을 가능하게 하는 새로운 합성 전략을 제시해 연구 가치를 인정받았다.


또한,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벤자인을 이용한 다양한 헤테로 고리 화합물의 합성에 대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어 향후 결과도 기대되고 있다.


학생들을 지도한 고혜민 교수는 “석사과정 학생임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연구 기초능력과 더불어 하나의 주제를 지속적으로 연구해 SCI급 저널 논문게재라는 뛰어난 성과가 나올 수 있었다”며 “특히 황동욱 씨는 연구 가치를 인정받아 최근 정밀화학회사에 취업하는 결과를 낳기도 했다”고 밝혔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