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정헌율 시장, 벼 추수 지역 현장행정 실시

기사 등록 : 2019-10-30 13:15: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30일 낭산면 일원서 벼베기 참여·농민 애로사항 청취
익산시·농민회, 통일벼 추수 행사 및 현장간담회 진행

 ▲ 정헌율 익산시장이 30일 낭산면 삼담리 일원서 통일벼 추수 행사에 참여해 벼베기를 하고 있다.   ⓒ익산투데이
▲ 정헌율 익산시장이 30일 낭산면 삼담리 일원서 통일벼 추수 행사에 참여해 벼베기를 하고 있다.   ⓒ익산투데이

 

정헌율 익산시장이 벼 추수지역을 방문해 농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현장행정을 실시했다.

 
정헌율 시장은 30일 낭산면 삼담리 일원을 방문해 익산시농민회와 통일벼 추수 행사 및 현장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익산시와 익산시농민회가 지난 6월 통일을 염원하고 통일농업 실현을 위해 모내기했던 쌀을 수확하고 현장간담회를 통해 소통하는 시간을 갖기 위해 마련됐다.

 
추수 행사는 낭산면 일원 논 1필지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정 시장은 콤바인에 탑승해 직접 벼베기 현장에 참여하기도 했다.


이어진 현장간담회에서는 통일농업 실현을 위한 방안과 개발도상국 지위 포기에 대한 농민의 어려움 및 공익적 가치를 위한 농업의 평가 등을 함께 논의하는 등 어려움에 처한 농민들의 상황을 청취했다.

 
시는 이날 수확한 벼를 통일농업을 위한 성금과 통일 트랙터를 마련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며 농민회에서는 통일농업을 위한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정 시장은 “통일농업을 위해서 앞장서 주시는 익산시농민회에 감사를 드린다”며 “익산시에서도 남북교류 및 통일농업을 위해 여러 정책을 마련하여 실행하겠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