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중소도시 12곳 중 익산시 인구 감소율 1위

기사 등록 : 2020-02-05 10:17: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인구 25~35만 지방 중소도시, 2015~2019년까지 인구변화 분석
지난 4일 좋은정치시민넷, 중소도시 대상 통계청 자료 활용해
0~9세 -19.5%로 인구 감소율 최고, 30대 연령 가장 많이 줄어
30~40대 전출 증가로 인해 출산율 저조, 출생자수 40.9% 감소
“인위적인 인구 늘리기 인구 변화 통계 분석에 혼란만 가중시켜” 

 ▲ /사진=좋은정치시민넷 통계 분석 자료.   ⓒ익산투데이
▲ /사진=좋은정치시민넷 통계 분석 자료.   ⓒ익산투데이

 

익산시가 인구 25~35만 지방 중소도시 가운데 인구가 가장 많이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좋은정치시민넷(대표 손문선)은 지난 4일 통계청 자료를 활용해 분석한 결과 중소도시 12곳 중에서 익산시 인구가 가장 많이 감소했다고 밝혔다.


좋은정치시민넷이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인구 변동 현황은 익산시가 ?4.7%(1만4,290명)로 감소폭이 가장 크며, 조선소 조업 중단, 자동차 생산 중단 사태가 벌어진 거제시(-2.9%), 군산시(-2.9%) 보다 인구가 더 많이 감소했다.


인구가 증가율은 양산시가 16.4%로 가장 높으며, 아산시가 5.6%, 원주시가 4.&%로 다음을 차지한 가운데 양산시는 5년 동안 4만9,468명의 인구가 늘어나 조사대상 도시 중 가장 많은 인구가 증가했다.


익산시 연령대별 5년 동안 인구 변동 현황을 분석한 결과 0-9세 인구가 ?19.5%로 가장  감소율이 크며, 다음으로는 30-39세 ?19.1%, 10-19세 ?18.3%, 40-49세 ?12.5% 순으로 조사됐다.


 ▲ /사진=좋은정치시민넷 통계 분석 자료.   ⓒ익산투데이
▲ /사진=좋은정치시민넷 통계 분석 자료.   ⓒ익산투데이

 

인구가 증가율은 90-99세가 53.4%로 가장 증가율이 크며, 다음으로는 80-89세 23.4%, 60-69세가 19.2% 순으로 조사됐다.


익산시는 0-49세까지는 인구가 줄었고, 50대 이상은 늘었으며, 인구수가 가장 많이 줄어든 연령대는 30대이며, 5년 동안 7.231명이 감소했다.


다음으로는 10대, 40대, 0-9세대 순으로 나타났고, 가장 많이 증가한 연령대는 60대로 조사됐다.


트기 청·장년층(30·40대) 인구가 대폭 감소한 이유는 일자리, 주택 등으로 인한 타 지역 전출이 원인이며, 0-9세, 10대 인구가 대폭 감소한 이유는 출생아 수 감소와 부모 동반 전출이 원인인 것으로 판단된다.


더불어 익산시 인구 감소 원인인 인구 순이동(전입-전출) 현황을 분석한 결과 5년 동안 전입자보다 전출자가 1만5,447명이 많았으며, 이중 타 시도로 8,311명이, 도내 타 시군으로 5,620명이 이동했다.


익산시 출생자와 사망자를 분석한 결과 사망자 수가 너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 /사진=좋은정치시민넷 통계 분석 자료.   ⓒ익산투데이
▲ /사진=좋은정치시민넷 통계 분석 자료.   ⓒ익산투데이

 

5년 동안 출생자수와 사망자수를 비교한 결과 1,201명이 자연 감소를 했으며, 2015년 대비 2019년 출생자수를 분석한 결과 40.9%가 감소했다.


익산시는 2016년부터 출생자수보다 사망자수가 더 많아 인구 자연감소가 시작됐다.


익산시 출생자 감소 원인은 혼인 기피, 출산 기피, 결혼 연령 증가 등 사회적인 현상도 있지만, 30대, 40대 전출자 증가로 인한 출산 연령대 인구 감소의 원인이 크다.


최근 5년 동안의 30대~40대 감소 인구(5년 동안 1만3,422명 감소)와 0-9세~10대 감소인구(5년 동안 1만1,672명 감소)를 비교하면 설명이 된다.


익산시의 5년 동안 인구 변화를 보면 2017년에 가장 적게 줄었는데(전년 대비 292명 감소), 원인은 인위적인 인구 늘리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하지만 다음 해(2018년 ?6,125명, 2019년 ?6,291명)부터 인구가 대폭 감소한 것을 보면 인위적으로 주소를 이전한 인구가 원 상태로 빠져나간 것으로 분석된다.


좋은정치시민넷은 “인위적인 인구 늘리기는 인구 변화 통계 분석에 혼란만 가중하므로 앞으로 자제할 필요가 있다”며 “익산시의 인구 감소 폭은 심각한 상황으로 정확한 원인을 찾기 위해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비슷한 규모의 도시를 대조군으로 설정, 익산시와 비교·분석할 필요가 있고, 전출자의 전출 이유를 정확히 분석하여 원인별 맞춤형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