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 보건소, 신종 코로나 선별 진료소 설치

기사 등록 : 2020-02-11 09:52: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발열체크, 역학조사 상담, 의료진 배치 기능 강화

중국 방문후 14일 이내 발열 증상, 보건소 방문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수칙.   ⓒ익산투데이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수칙.   ⓒ익산투데이

 

익산시 보건소는 7일부터 보건소에 선별 진료소를 설치해 확산 추세에 있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으로부터 시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선별 진료를 실시한다.

 

11일 익산시보건소에 따르면 중국 방문 후 14일 이내에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있거나, 중국 방문이력이 없어도 의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의심 소견 판단 시 X-ray검사와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선별 진료소는 바이러스 차단 음압 텐트로 보건소 입구에 설치됐으며, 의사 1명과 방사선사 1명, 보조 인력 1명이 상주하고 있다.
 

특히 진단 검사를 위해 국비 1억원을 지원받아 이동식 X-선 장치를 오는 14일경 설치할 예정이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방지에 큰 도움이 될것으로 기대된다.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수칙.   ⓒ익산투데이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수칙.   ⓒ익산투데이

 

시는 기존 원광대학교병원, 익산병원에서 선별 진료소를 지정·운영중이나, 의심환자 대상이 확대되면서 신속한 진단을 위해 시 자체적으로 선별진료소를 추가 설치하기로 결정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의심환자는, 중국 방문 후 14일 이내에 발열 또는 호흡기증상(기침, 인후통)이 나타났거나, 확진환자와 밀접하게 접촉한 후 14일 이내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경우, 의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을 의심한 경우이다.
 

따라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과 역학적 관계가 없는 단순 감기에 의한 발열과 기침등으로는 진료가 불가능하다.
 

이에 대한 자세한 상담은 익산시 보건소 (☏859-7485~7487)로 문의하면 된다.
 

한명란 보건소장은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선별진료소를 촘촘히 운영하고 신속한 조치를 취하겠다”며 “시민들이 불안해 하지 않고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