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시, 다자녀 세대 상하수도 요금 감면 추진

기사 등록 : 2020-02-14 15:42: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3자녀 이상 세대 상하수도 요금 지원 대폭 강화

6자녀 이상 가정, 연간 최대 46만8000원 감면
단독세대에서 공동주택까지 혜택 확대 적용


 ▲ 익산시청.   ⓒ익산투데이
▲ 익산시청.   ⓒ익산투데이

 

익산시가 3자녀 이상 세대에 상하수도 요금 감면을 추진하는 등 다자녀 양육 부담을 덜 수 있는 지원을 대폭 강화한다.

 

14일 익산시에 따르면 다자녀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상하수도 요금 감면을 확대 추진한다.
 
시는 자녀가 6명 이상일 경우 월 최대 30㎥, 3~5명일 경우 10㎥까지 감면해주는 등 2단계로 나눠 차등 혜택을 제공한다.


기존에는 구분 없이 3자녀 이상일 경우 월 사용량에 대해 상수도는 3㎥, 하수도는 10㎥을 감면해줬다.
 
아울러 감면 혜택이 제공되면 6자녀 이상 가정의 경우는 월 최대 3만9000원, 연간 46만8000원의 상하수도 요금을 절약할 수 있게 된다.
 
실제로 이에 해당되는 지역 다자녀 가정은 2,949세대로 이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하는 상하수도 요금 감면액은 50~100%에 이를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현재 단독 계량기 사용 주택 가운데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다자녀 가구에 제공됐던 감면 혜택을 공동주택까지 확대해 시민 모두가 고루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를 토대로 출산장려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조성해 인구증대 효과까지 도모할 방침이다.
 
시는 관련 조례 및 규칙 개정 절차를 거쳐 이르면 오는 5~6월 중 희망 가구의 신청을 받아 7월 부과 분부터 감면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익산시 관계자는 “다자녀 가정의 양육 부담을 경감할 수 있는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여 출산장려 분위기 확산은 물론 아이 키우기 좋은, 지속적으로 머물고 싶은 익산시를 조성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