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콘텐츠 기업 5개사, 익산에 홀로그램 둥지 튼다

기사 등록 : 2020-02-14 16:40: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도·익산시·기업 5개사·원광대 홀로그램콘텐츠 서비스센터 투자협약 체결

홀로그램 콘텐츠 핵심 원천기술 개발 및 사업화 실증 경쟁력 제고 기대


 ▲ 14일 ‘익산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지원센터’에서 수도권소재 국내우수 콘텐츠 5개 기업·원광대학교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와 함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사진=송하진 전북도지사(가운데)와 정헌율 익산시장(가운제 좌측), 박맹수 원광대총장(가운데 우측)과 콘텐츠 5개 기업 관계자.   ⓒ익산투데이
▲ 14일 ‘익산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지원센터’에서 수도권소재 국내우수 콘텐츠 5개 기업·원광대학교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와 함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사진=송하진 전북도지사(가운데)와 정헌율 익산시장(가운제 좌측), 박맹수 원광대총장(가운데 우측)과 콘텐츠 5개 기업 관계자.   ⓒ익산투데이

 

익산시와 전라북도가 14일 ‘익산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지원센터’에서 수도권소재 국내우수 콘텐츠 5개 기업·원광대학교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와 함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 정헌율 익산시장, 송하진 도지사, 이춘석 국회의원, 조배숙 국회의원, 박맹수 원광대총장, 덱스터 스튜디오 대표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덱스트 스튜디오 등 5개 기업은 원광대학교 서해관 내에 400여㎡(120여평) 공간에 투자를 시작해 홀로그램 기술개발 및 실증사업 참여와 기업 보유기술인 컴퓨터그래픽 영상제작 및 실감콘텐츠 개발사업을 추진, 익산지역을 중심으로 홀로그램 신산업 육성에 큰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기업에서는 투자와 고용창출에 노력하고, 익산시와 전라북도에서 법령과 조례에 따라 행·재정지원에 협조하고, 원광대학교는 투자기업에게 공간 및 장비 제공 등 인프라와 지술지원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금번 투자협약을 통해 기업들의 홀로그램 기술개발사업과 해당 기술들을 평가,실증하고 제품화하는 밸류체인을 구축하게 되는 익산지역의 실증기반 인프라를 기반으로 향후 홀로그램 메카로 발돋움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홀로그램산업은 문화·관광, 자동차, 의료 등에 다양한 산업에 접목할 수 있어, 향후 익산시를 중심으로는 관련 산업 분야의 고부가가치 창출 근간을 만들 수 있다"며 “익산시에 둥지를 틀게 된 5개 기업과 함께 홀로그램 산업을 주도해 나가자”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