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중국 진강시, 익산시에 마스크 2만장 지원

기사 등록 : 2020-03-20 14:20: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23년 자매 결연 진강시…"익산 시민 건강 기원"


 ▲ 중국 진강시가 익산시에 마스크 2만장을 기부했다./사진=익산시청 직원들이 마스크 상자를 두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익산투데이
▲ 중국 진강시가 익산시에 마스크 2만장을 기부했다./사진=익산시청 직원들이 마스크 상자를 두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익산투데이

 

익산시와 23년간 자매 결연을 맺고 있는 중국 진강시(시장 장엽비)에서 익산 시민들을 위해 마스크 2만장을 기부함에 따라 국경을 넘어선 나눔으로 지역 사회에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20일 익산시에 따르면 지난 3월 초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크게 늘고 마스크 공급이 원활하지 못하다는 한국의 소식을 듣고 진강시 측에서 먼저 마스크 지원 의사를 표시했다.


이에 정헌율 익산시장이 감사 서한문으로 답하면서 지원이 이뤄졌다.
 

익산시가 전달 받은 마스크 상자에는 ‘肝膽每相照,氷壺映寒月’(간담매상조 빙호영한월 : 서로 모든 것을 다 내어보이는 깊은 사귐이 마치 옥주전자에 비친 차가운 달빛처럼 투명하구나) 라는 응원 메세지가 적혔다.

 
장엽비 시장은 “진강시도 연초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었으나 현재는 많이 진정된 상황이다”며 “함께 노력하면 필연코 이번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 승리하리라 믿고 익산 시민들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한다”고 전했다.
 

이에 정헌율 시장은 “어려운 시기에 큰 결정을 해주신 장엽비 진강시장님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양국 모두 코로나19의 위험에서 벗어나 더욱 발전된 관계로 나아가기를 희망한다”고 답했다.
 

익산시는 진강시로부터 지원받은 마스크 2만장을 코로나19 방역현장과 사회취약계층 등 필요한 곳에 배부할 계획이다.
 

한편 익산시와 진강시는 1998년 자매결연 체결 후 매년 체육 친선행사, 청소년 홈스테이, 농업인 대표단 방문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를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