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시 3번째 확진자 접촉자 63명 '전원 음성‘

기사 등록 : 2020-06-24 15:10: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지난 21일 대학생 A씨 확진 

19일 익산 영등동 설빙 방문 


 ▲ 익산 3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익산투데이
▲ 익산 3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익산투데이

 

익산 3번째 코로나19 확진자의 63명 접촉자를 파악해 전수 검사한 결과 '전원 음성’ 으로 판정 받았다.


24일 익산시에 따르면 그간 확진자의 이동 장소를 이미 소독조치를 완료했고, 동선 중 파악된 접촉자에 대해서는 검사 및 자가격리 등 선제적 조치를 취했다.


이후 진술과 다르게 숨겨진 이동 동선을 파악하기 위해 경찰청에 GPS자료를 요청, 회신받은 결과 익산에서는 설빙 방문 외에는 이동 동선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영등동 설빙 방문 57명(익산거주 47명, 타지역 10), 가족 5명(익산거주 2명, 타지역 3명), 친구 1명(익산거주).


더불어 조용히 숨어있는 접촉자를 찾아내기 위해 CCTV 및 카드 사용 내역을 심층 분석한 결과, 총 63명이 확인됐고, 검사를 실시해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타 시군 거주자 13명에 대해서는 실 거주지를 확인해 해당 시군구로 이관조치했다.


또한, 확진자 방문 업소 및 귀가 과정에서는 자차 및 계단을 이용해 접촉자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익산시는 자가격리 대상자 50명에 대해서는 보건소 자체적으로 1대1로 전담 직원을 지정해 밀착 감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시민안전과, 보건소, 경찰서와 합동으로 불시 점검을 실시해 자가격리 이탈 방지와 함께 지역사회 확산 요인을 차단하여 시민의 불안감 해소에 전력을 다할 예정이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