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시 보훈회관 건립사업 순항…내년 1월 입주

기사 등록 : 2020-09-08 11:14: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현재 공정율 85%, 관내 9개 보훈단체 입주 가능


 ▲ 익산시 보훈회관 조감도.   ⓒ익산투데이
▲ 익산시 보훈회관 조감도.   ⓒ익산투데이

 

익산시가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들의 높은 뜻을 기리고자 추진 중인 보훈회관 건립사업이 공정률 85%를 보이며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8일 익산시에 따르면 익산시 보훈회관 건립사업은 기존 건물의 노후화로 제기된 안전상의 문제와 더불어 공간이 비좁아 9개 단체 전부를 수용하지 못하는 점을 보완하기 위해 지난 2월 착공했다.


이 사업에는 총 36억 30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됐으며, 연면적 945㎡, 지상 3층 규모로서 현재 외관작업 완료 후 내부 작업이 진행 중이다. 


건물 내부에는 다목적실과 보훈단체 사무실, 옥상 휴게공간 등이 들어설 예정이며, 새로 지어질 보훈회관 건물은 국가유공자를 예우하고 지역주민의 애국심을 고취하는 상징물로 활용할 방침이다.


시는 내달까지 공사를 마무리하고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F) 인증을 거쳐 내년 1월. 관내 9개 보훈단체 입주가 차질없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익산시 관계자는 “설계단계부터 보훈단체들과 충분한 협의를 거쳐 진행하고 있다”면서 “고령이신 국가 유공자분들이 보훈회관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안전과 편의성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