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원광디지털대, 3년 연속 ‘2020 밀양아리랑 국제요가대회’ 주관사 선정

기사 등록 : 2020-09-28 12:45: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비대면 영상 심사로 진행, 10월 10일까지 참가자 접수 중

국내 최대 규모 요가 대회로 시상식 상금 총 약 2천만원 수여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요가와 건강, 예술, 문화의 만남' 주제


 ▲ 2020 밀양아리랑 국제요가대회 포스터.   ⓒ익산투데이
▲ 2020 밀양아리랑 국제요가대회 포스터.   ⓒ익산투데이

 

원광디지털대학교(총장 김규열)가 ‘2020 밀양아리랑 국제요가대회’의 주관사로 3년 연속 선정됐다.


28일 원광디지털대에 따르면 밀양시가 주최하는 ‘2020 밀양아리랑 국제요가대회’는 원광디지털대학교에서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경상남도·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한다.


밀양시는 지역 스포츠 관광산업 활성화의 일환으로 매년 요가대회를 꾸준히 개최하며 세계적인 요가도시로 거듭났다. 


특히 이번 대회 역시 요가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을 자랑하는 원광디지털대학교와 3년 연속 함께 하며 요가인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대회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비대면 영상 심사 방식으로 진행된다.


대회 주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요가와 건강, 예술, 문화의 만남’으로, 코로나19로 힘든 대중들에게 요가로 위로와 행복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건강을 증진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이번 대회를 통해 한국인의 정서와 배경, 한국 현대의 문화를 녹여낸 한국의 K-yoga를 전세계에 알리고 홍보해 나갈 예정이다.


대회는 ▲1인전 ▲2~3인전 ▲4~6인전으로 진행되며, 대회 시상식 총 상금은 총 1940만원으로 국내 최대 규모이다.


참가 희망자는 오는 10월10일까지 홈페이지(http://www.myyoga.or.kr/sub/02_07.php)에서 신청서를 접수한 뒤, 이메일(yeon0302@wdu.ac.kr)로 사전 셀프 촬영 시연영상과 음원을 보내면 된다.


심사를 거쳐 본선에 진출하는 30팀이 결정되며, 10월 14일까지 개별 연락할 예정이다.


본선 진출팀은 ‘본선 영상 심사’를 위한 별도의 촬영을 오는 10월 17일~18일까지 밀양강둔치 야외공연장(경남 밀양시 삼문동 1-1)에서 진행하게 된다. 


촬영 시에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온도체크, 출입명부 작성 등의 ‘거리두기 세부지침’을 철저히 준수하고 참가팀 간 일정 조율을 통해 거리두기도 실시할 예정이다.


최종 수상자는 10월 31일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되며 시상 및 상패 수여 등에 대한 내용은 추후 수상자에게 별도 공지된다.


이외 궁금한 점은 홈페이지(http://www.myyoga.or.kr/sub/02_07.php) 또는 문의전화(070-5227-347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국제요가대회 서종순 조직위원장(원광디지털대학교 웰빙문화대학원장)은 “코로나19로 집안에만 있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우울감 및 무기력감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건강과 활력을 되찾을 수 있는 실용적이고 독창적인 요가 작품들이 출품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주관사로 선정된 원광디지털대학교 요가명상학과는 ▶뛰어난 교수진 ▶인도 정통요가 및 명상 통합 교육 제공 ▶인도 현지 학생연수 지원 등을 통해 최고의 요가 교육기관으로 정평이 나 있다. 


또한 국내에서 유일하게 약선·요가명상·자연치유 전문가를 양성하는 원광디지털대학교 웰빙문화대학원은 자연건강법에 대한 체계적인 이론과 실습 교육을 진행하며 인재 양성에 앞장서고 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