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김수흥 의원 “대통령의 지역균형발전 천명 대환영”

기사 등록 : 2020-10-14 14:34: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文대통령, 제2차 한국판뉴딜 “국가발전 축을 지역 중심으로 전환” 

김 의원 '한국판 뉴딜과 지역균형발전’ 펴내며 정책 반영에 기대감


 ▲ 김수흥 의원(더민주, 익산갑).   ⓒ익산투데이
▲ 김수흥 의원(더민주, 익산갑).   ⓒ익산투데이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3일 정부가 추진하는 한국판 뉴딜의 기본 정신에 ‘지역균형 뉴딜’을 추가하고 국가발전의 축을 지역 중심으로 전환하겠다고 천명했다.


이에 균형발전을 핵심 의제로 추진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김수흥 의원(익산갑, 기재위)은 문 대통령의 이 같은 입장을 적극 환영한다고 밝히며, 지역균형발전 정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고 반겼다.  


이는 국가균형발전에 대한 정부의 의지를 더욱 확고히 다졌다는 해석이 나온다.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오전 10시 30분 청와대에서 열린 제2차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에서 “튼튼한 안전망과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에 더해 한국판 뉴딜의 기본 정신으로 지역균형 뉴딜을 추가하고자 한다”고 밝히는 등 K-뉴딜 추진에 있어서 지역균형발전이 중심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회의에는 관계부처 장관, 자치분권위원장, 균형발전위원장, 여당 원내대표 및 정책위의장, K-뉴딜본부장을 비롯해 특별히 전국 17개 시·도 단체장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에 담은 총 투자 규모 160조 중 절반에 달하는 75조 이상이 지역 단위 사업”이라며 “지역균형 뉴딜은 한국판 뉴딜을 지역에서부터 생생하게 구현하여 주민의 삶을 바꿀 것”이라고 발언하는 등 전체 발언 가운데 지역균형발전에 대한 비중을 크게 두었다.


이와 같은 대통령의 발언에 힘입어 각 부처에서 추진하는 한국판 뉴딜 사업이 지역의 발전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추진하는 ‘균형발전 뉴딜’과 김수흥 의원으로 이어지는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강소도시 육성 프로젝트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


김수흥 의원은 “지방이 살아야 대한민국이 살 수 있다는 것을 문재인 대통령도 공감하고 균형발전에 대해 강력한 추진 의지를 천명한 것을 환영한다”며 “한국판 뉴딜이 진정한 지역균형발전 뉴딜이 될 수 있도록 정부와 함께 혼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