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정치
6ㆍ4지방선거
경제
ㆍ기업경영
ㆍ노동
ㆍ취업
사회
ㆍ복지
ㆍ자선사업
ㆍ재난/안전
문화
교육
ㆍ교육정책
ㆍ온라인교육
ㆍ평생교육
기획
익산인
ㆍ익산인
오피니언
포토
행복소식통
전북
심뇌혈관 질환 이렇게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설문조사

원광대, 2021학년도 등록금 동결

기사 등록 : 2021-02-03 11:30: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2009년부터 올해까지 13년째 인하 및 동결 지속


 ▲ 원광대학교.   ⓒ익산투데이
▲ 원광대학교.   ⓒ익산투데이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가 2021학년도 등록금 동결을 최종 결정했다.


2021학년도 등록금 책정을 위해 등록금심의위원회(학교 4명, 학생 3명, 외부인사 2명)를 연 원광대는 학부모 및 재학생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 정부 정책 부응을 통한 사회적 책무를 다하기 위해 올해도 등록금을 동결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원광대는 2009년부터 2011년까지 등록금 동결에 이어 2012년 6.3%, 2013년 0.6%, 2014년에는 0.5%를 인하하고, 2015년부터 올해까지 연속해서 동결을 확정해 13년째 등록금을 인하 또는 동결하고 있다.


특히 2017년에 입학금의 단계적 감축을 결정한 원광대는 2018학년도 입학금 20% 인하를 시작으로 10년에 걸쳐 입학 최소비용까지 감축을 시행하고 있다.


올해는 2020학년도 대비 49.8% 인하된 11만 5,000원으로 입학금을 책정했으나, 신입생 전원에게 입학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한편, 원광대는 지난해 7월 코로나19 확산으로 학생들이 겪은 학업상 어려움을 고려해 재학생 1인당 20만원의 특별장학금을 지급한데 이어 9월에는 1억 원의 코로나19 생활비지원 장학금을 지급하는 등 어려운 재정에도 고통분담을 통해 학생들의 경제적 부담 완화를 위해 힘써왔다.


또한 10년 이상 등록금 동결에 따른 재정 악화 극복을 위해 발전기금 확충 등 다양한 자구노력을 모색해 재정 악화에 따른 대학경쟁력 저하를 방지하고, 대학 고유기능인 연구, 교육, 사회봉사 등 경쟁력 강화를 위한 사업은 지속적으로 실행해 나갈 계획이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