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고영인·전해철 의원 등, 수도권 광역급행 철도(GTX)-C 안산 연장 촉구 - GTX-C 안산 유치, "안산시민 오랜 염원" - 국토부, 18일 GTX-C노선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 기사등록 2021-06-10 17:54:29
기사수정

더불어민주당 김철민, 고영인, 김남국 안산 국회의원들과 윤화섭 안산시장이 공동으로 광역급행철도(GTX)-C 안산 연장을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컨소시엄 업체에 촉구했다.


더불어민주당 김철민, 김남국, 고영인 의원이 10일 국회 소통관에서 수도권 광역 급행 철도(GTX)-C 안산 연장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고영인 의원이 10일 국회 소통관에서 수도권 광역 급행 철도(GTX)-C 안산 연장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이들 4명은 10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GTX-C 안산 유치는 안산시민의 오랜 염원이다. 외면해서는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또한 "제21대 총선 당시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C 노선 유치 추진 등을 공동으로 약속했다"면서 "국토부 담당자들을 만나 안산 정차역 설치를 위해 끈질기게 설득하고 강력히 주장해왔다"고 말했다.

GTX-C에 안산을 반영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점에 대해서는 "수도권 광역급행 철도의 목적을 무색하게 만드는 것"이라면서 "경기 서남권 지역의 균형발전과 철도 공공성 증진을 위해 반드시 GTX-C노선에 안산을 적극 반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김철민 의원이 10일 국회 소통관에서 수도권 광역 급행 철도(GTX)-C 안산 연장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이어 "현재 지속 발전 중인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와 안산사이언스밸리 등을 고려했을 때 우수한 인재와 기업을 유치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안산시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넘어 대한민국이 국제사회에서 신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경쟁력을 확보하는 것과 같다"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이들은 "GTX-C의 최종 사업시행자가 선정될 때까지 가능한 모든 방안을 모색해 안산시민의 염원을 이루어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국토부에 따르면 오는 18일 GTX-C노선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고, 올해 연말께 실시협약 체결 및 사업시행자를 지정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6-10 17:54:2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