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중기부, `동네상점` 스마트 장비 도입 최대 3000만원 지원 - 소매업 점포 육성 `경험형 스마트 마켓 시범사업` 참여 점포 8월 23일까지 모집 - 경험형 마켓 기획, 스마트 장비 도입, 스마트 기술 활용 등 경험형 스마트 마켓 구축
  • 기사등록 2021-07-29 17:40:21
기사수정

중소벤처기업부는 `경험형 스마트 마켓 시범사업`에 참여할 점포를 29일부터 8월 23일까지 모집한다. (이미지=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스마트화를 기반으로 소매업 점포 육성을 위한 `경험형 스마트 마켓 시범사업`에 참여할 점포를 29일부터 8월 23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경험형 스마트 마켓 시범구축 사업`은 스마트 역량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보유한 동네상점을 선발해 이를 구현할 인프라 등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구축된 매장은 동네상점 고객이 매장 내에서 스마트 기기와 지역특색 콘텐츠를 즐기며 쇼핑할 수 있게 된다.

 

올해 시범으로 지원되는 규모는 약 130개로, 스마트 기기를 기본으로 하고 높은 접근성과 체험을 활용한 융합형과 지역특화형으로 구분한다.

 

융합형은 소매업종 간 융합을 지원하는 모델이고, 지역특화형은 지역 및 공간의 특장점을 활용하여 로컬 콘텐츠와 커뮤니티 중심의 스마트 쇼핑·체험 공간을 구축하는 모델이다.

 

신청자격은 ▲매출규모 및 상시근로자규모 소상공인 기준 도소매업 50억원 이하, 상시근로자수 5인 미만에 부합하고, ▲포스기기와 프로그램을 사용하며, ▲소매업을 영위하는 상점이어야 한다.

 

선정 기준은 사업 참여자의 사업추진 의지‧역량, 아이디어의 혁신성, 성장가능성 등이며 서면, 현장 및 발표평가 등 3단계를 거쳐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점포는 경험형 마켓 기획, 스마트 장비 도입, 스마트 기술 활용 등 경험형 스마트 마켓 구축에 필요한 비용으로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받게 된다.

 

또한 디자인, 건축, 브랜딩, 마케팅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 그룹을 통해 사업 참여자가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고도화하는데 필요한 도움도 받을 수 있다.

 

배석희 중기부 소상공인경영지원과장은 "경험형 스마트 마켓은 기존에 단순 무인으로 운영되는 스마트 슈퍼에서 한 단계 발전된 형태로 소매점 간의 융합과 지역민과의 커뮤니티를 지원해 동네상점의 경쟁력을 제고할 것"이라며 "향후 다양한 리테일 테크와 점주의 아이디어를 접목시켜 동네상점을 지역의 매력적인 독립상점으로 육성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중기부는 29일부터 8월 23일까지 권역별로 온‧오프라인 사업설명회를 개최해 경험형 스마트슈퍼 사업 내용과 참가 신청방법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안내할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7-29 17:40:2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